테마산행

테마별산행(기타) | 울산 대왕암의 겨울풍경

페이지 정보

작성자힐링부산 조회1,814 작성일15-02-09 22:07
주소 :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본문





















경주 문무 대왕암의 유래 

 삼국통일을 완수한 문무왕이 유언으로,

자신의 시신(屍身)을 불식(佛式)에 따라 고문(庫門) 밖에서 화장하여

유골을 동해에 묻으면, 용이 되어 동해로 침입하는 왜구를 막겠다고 하였다.

이에 따라 유해를 동해의 대석(大石)에 장사지낸 뒤,

사람들은 왕의 유언을 믿어 그 대석을 대왕암이라고 불렀다.

이 바위에는 사방으로 수로(水路)를 냈는데,

특히 바다 쪽인 동쪽 수로에서 파도를 따라

항상 맑은 물이 흘러들어와 서쪽의 수로를 통해 빠지게 되어 있다.

인공을 가한 것이 분명하며, 그 안에는 넓은 공간이 있고

그 한가운데에 대석을 놓았는데,

바다의 수면은 그 돌을 약간 덮을 정도이다.

유골은 이 돌 밑에 안치하였을 것으로 추정된다.

또한 신문왕(神文王)은 부왕의 뜻을 이어 동해변에

감은사(感恩寺)를 창건하여 불력(佛力)으로 동해의 왜구를 막으려 하였고,

감은사 금당(金堂) 밑에서 동해를 향해 구멍을 뚫어

조수가 금당 밑까지 들어오게 하여,

용이 된 문무왕이 조수를 따라 금당까지 드나들 수 있으리라 생각하였다.

또 대왕암이 바라다보이는 북쪽 언덕 위에는 이견대지(利見臺址)가 있는데,

신문왕은 이곳에서 대왕암을 망배(望拜)하였다.

대석 밑에 어떤 시설이 있는지 알 수 없으나,

중앙의 장골처(藏骨處)를 중심으로 하여

사방으로 수로를 설치한 것은,

석가의 사리(舍利)를 안치한 탑의 형식을 적용하였다고 볼 수 있다

 

총 0건 / 최대 200자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우리지역 명산 부산지역 명산을 소개합니다 금정산 백양산 황령/금련산 승학산 영남알프스 지리산 덕유산 가야산
주간 활동순위 11.14(목) 오후 12시 기준
  • 1 힐링부산 
  • 2 강산여행사 
  • 3 부산일요 
  • 4 먹광 
  • 5 미스터박의여행스케치 
  • 6  솔바람산악회 
  • 7  몽블랑트레킹 
  • 8  김성중 
  • 9  부산마운틴클럽 
  • 10  그린샘물 
동호회 부산지역 동호회를 소개합니다 동호회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