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명산

가야산 | [산&산](24) 거창 금귀봉∼보해산

페이지 정보

작성자관리자 조회4,201 작성일13-08-09 16:11
주소 :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본문

▲ 시계가 좋은 늦가을에서 겨울사이에 찾으면 더욱 돋보이는 산이 금귀봉과 보해산이다. 거창을 둘러싸고 있는 1,000m급 이상의 준봉은 거의다 조망되며 지리,가야,덕유 등 3대 국립공원도 손에 잡힐 듯 가깝게 다가온다. 사진은 보해산 835봉 서쪽 암봉에 올라서서 주상면 거기리쪽으로 내려다본 모습이다.
금귀봉(837m)과 보해산(911.5m)은 '산의 고장' 경남 거창의 산이다. 88고속도로를 타고 광주로 가다보면 가조나들목과 거창나들목 사이 너른 벌판에 용마루처럼 우뚝 솟아 있다. 앞쪽에 제법 뾰족하게 보이는 산이 육산의 금귀봉이며 그 너머 오른쪽으로 어깨를 겯고있는 산이 암산의 보해산이다. 금귀봉은 조망이 시원해서,보해산은 암릉미가 빼어나서 널리 사랑을 받고 있다. 이번주 산&산은 새해 첫 산행지로 바로 이 두 산을 찾았다.

사실 산은 따로 설명이 필요 없을 만큼 일반에게 널리 알려졌다. 산악전문지를 비롯해 인터넷 사이트까지 산의 구석구석을 소개하고 있다. 본보도 수년 전에 그 중의 한 곳인 보해산을 소개하기도 했다.

그러나 이 두 산을 하나로 묶어 소개한 안내글이나 산행기는 찾아보기가 쉽지 않다.

대부분 각각의 산으로 분류해 따로따로 소개하고 있다. 그렇다보니 산행 역시 별개의 코스로 나뉘어 제각각으로 이뤄지고 있는 실정이다.

금귀봉과 보해산은 능선으로 이어져 있다. 그리고 그 거리도 얼마되지 않는다. 한달음에 찾아도 크게 힘들지 않다. 실제 이 두 산을 하나로 묶어 당일에 주파하고 있는 산꾼들도 적지 않다. 다만 부산에서 출발한다는 점과 일몰시간이 이른 겨울철임을 감안하면 일부 열성 산꾼들이 다니는 코스와는 조금 다르게 기획되어야 할 것이다.

산&산 취재팀은 이런 점을 충분하게 고려,시간도 적당하면서 주요지점도 빠짐없이 둘러보는 원점회귀형 코스를 마련했다.

들머리는 대중교통편이나 차량 접근성이 좋은 주상면 거기2구로 잡았다. 마을입구까지 군내버스가 다니고 찻길도 왕복2차로여서 부산서 오전 8시에 출발한다고 해도 늦어도 11시(대중교통편을 이용한다면 11시30분)에는 산행을 시작할 수 있기 때문이다.

구체적 경로는 주상면 거기2구입구∼내장포마을앞삼거리∼금귀봉서북능선∼금귀봉∼보해산∼보해산북서능선∼안부오거리∼원거기마을 순이다. 이 코스를 답사하는데 걸린 시간은 걷는 시간만 4시간10분 정도였다.

산행할 때 휴식시간을 포함해 5시간∼5시간30분쯤 잡으면 충분할 듯하다. 시계가 좋은 이 때에 조망의 즐거움을 극대화하면서 암릉길의 짜릿한 전율도 함께 즐기고자 한다면 감히 권하는 코스다.

산행은 거기2구마을 입구 삼거리에서 시작한다. 삼거리엔 마을 표지석과 문화류씨유적비가 세워져 있다. 차를 가져간다면 주변 공터에 주차하면 된다. 삼거리는 현재 가북면 용산리로 이어질 도로를 개설하기 위해 확장공사가 한창이다.

산쪽으로 이어진 도로를 따라 야트막한 고개를 넘어가면 내장포마을이 나온다. 금귀봉 서북능선은 마을 앞 계류 오른쪽에서 마을을 품듯이 자락을 펼치고 있다. 그 자락의 끝에서 산행이 본격화된다. 자락의 끝은 마을 어귀에 시설된 삼거리다리를 통해 접근한다. 계류를 건너 시멘트길을 따라 30m쯤 올라가면 모롱이다. 산길은 모롱이 왼쪽 능선자락 무덤사이로 열린다. 들머리에서 7분쯤 걸린다.

능선으로 이어지는 이 길은 사람의 발길이 끊겨 초반에는 다소 희미하다. 하지만 사유지의 철책 울타리를 따라간다 생각하면 길 찾는데 큰 어려움이 없다. 무덤에서 10분쯤 가면 좌우로 제법 뚜렷한 옛고갯길을 만나고 다시 20분쯤 더 가면 학리쪽의 능선길을 만난다. 이후 등로는 소나무숲 사이 뚜렷한 길로 계속된다.

금귀봉은 평평한 공터에 산불감시초소가 있는 봉우리다. 법천에서 올라오는 능선 갈림길에서 리본이 많은 왼쪽으로 꺾어 내려선 후 조금씩 가팔라지는 길을 20분쯤 올라가며 만난다. 학리 능선길에서 50분 소요.

금귀봉 정상은 밋밋하지만 주변 조망이 압권이다. 특히 시계가 좋은 요즈음은 후련함을 넘어 벅찬 감동으로 다가온다. 얼핏보아도 3개의 국립공원이 한눈에 들어온다. 북쪽으로 너울진 능파 너머로 흰대미,양각,수도산이 손에 잡힐 듯 뚜렷하다. 정북을 기준,시계방향으로 눈을 돌리면 단지봉 두리봉 가야산 별유산이 3시방향 안에 들어오고 비계산 두무산 오도산 숙성산 황매산이 6시방향 안에 들어온다.

그리고 월여산 감악산,그 너머 천왕과 반야의 지리주봉이 9시방향의 기백,금원산 아래쪽으로 조망된다. 남덕유 서봉에서 향적봉으로 이어지는 덕유 주능선은 서북쪽으로 하늘금을 긋고 있고,신풍령 오른쪽의 삼봉산과 대덕산은 11시~12시 방향 사이에 우뚝하다. 조망의 즐거움을 아는 산꾼이라면 자리뜨기가 쉽지 않을 것 같다.

보해산은 금귀봉에서 북동쪽의 가파른 내리막길로 연결된다. 초소 너머 남쪽 길로 내려서면 봉우재를 거쳐 봉우당골로 가게된다. 부산일보 리본을 잘 확인해야 한다.

가야산이 조망되는 진행방향 왼쪽의 북동쪽 길로 15분쯤 쏟아져 내려가면 안부를 만난다. 이후 길은 부드러운 숲길을 통해 안부사거리와 용산삼거리를 지난다. 깎아세운 절벽으로 등로를 가로막고 있는 보해산 바윗길은 안부에서 35분쯤 걸려 닿는다. 길은 바위 사이 몇군데 로프로 이어진다. 로프상태가 좋은 편은 아니지만 발디딤만 조심하면 위험하지 않다.

5분쯤 오르면 보해산 첫 암봉인 835봉에 닿는다. 여기서부터 암릉길이 본격적으로 펼쳐진다. 내리꽂히는 수직절벽과 사이 사이 기암괴석들이 장관이다. 삼각점이 있는 정상까지 서너차례 오르내린다. 날등에 올라서서 아래로 내려다보면 오금이 절로 저린다. 40분 소요.

보해산 정상에서 내려서는 길은 두 갈래다. 오른쪽은 가북면 용산리로 내려서는 길로 안내표지기가 많이 달려있다. 왼쪽은 회남령으로해서 수도산으로 이어지는 종줏길이다. 진행방향은 왼쪽으로 이어진다. 너럭바위를 거쳐 30분쯤 능선길로 가면 안부오거리를 만난다. 여기가 본격적인 하산지점이다.

별다른 표지가 없어 독도가 요망된다. 자세히 살펴보면 다섯갈래 갈림길이 있으나 지나치기 쉽다. 만일 등로 왼쪽에 송이지역 출입을 금지하는 비닐끈이 매어져 있다면 오거리를 지나쳤다고 생각하고 되돌아와야 한다.

오거리에서 하산 길은 왼쪽 골짜기로 희미하게 연결돼 있다. 리본을 촘촘히 달아놓았으니 참고하면 된다. 이 길은 가북면 양암마을과 주상면 원거기마을을 이어주는 옛길로,골짜기로 살짝 떨어졌다가 오른쪽 능선을 타고 내려간다. 능선으로 붙으면 길은 특유의 옛길 그대로다.

완만하면서도 부드럽게 이어진다. 도중에 왼쪽으로 꺾어야 할 지점에서 무심코 직진했다가 무덤을 만난다면 되돌아 나오는 것이 좋다.

마을에서 무덤으로 올라오는 길과 연결되지만 거칠고 희미해 애를 먹는다. 옛길은 돌아가지만 거칠지 않고 느리지만 비교적 뚜렷하기 때문이다.

이 길은 마을을 앞두고 사과과수단지 옆에 새로이 포장한 시멘트길과 연결된다. 안부에서 원거기마을까지 35분쯤 걸린다. 산행문의 생활과학부 레저팀 051-461-4097,박낙병산행대장 011-862-6838. 글·사진=진용성기자 ysjin@busanilbo.com


[산&산] 거창 금귀봉∼보해산 개념도


[산&산] 거창 금귀봉∼보해산 산행수첩
산행 종점과 기점이 500m밖에 떨어져 있지않아 사실상의 원점회귀산행이다. 따라서 자가 승용차가 여러모로 편리하다.

산행 나들목인 경남 거창읍 주상면 거리리로 가는 길은 구마고속도로와 88고속도로를 통한다. 구마고속도로 현풍나들목을 빠져나와 좌회전,곧이어 다시 만나는 신호등에서 한번 더 좌회전한다. 대구시내로 이어지는 5번 도로다.

낙동강을 왼쪽으로 끼고 도는 이 도로를 따라 15분쯤 달리면 26번 도로와 만나는 위천삼거리 검문소에 닿는다. 여기서 고령 방향으로 좌회전,낙동다리를 건너 다시 5~6분쯤 더 가면 오른쪽으로 88고속도로 성산IC가 나온다.

88고속도로 거창나들목을 나오면 거창읍 방면으로 향한다. 주상면 거기리는 시내로 들어가는 첫번째 신호등에서 우회전해야 한다. 김천방면 3번 도로다. 그 길을 따라 다시 15분쯤 더 달리면 황강천을 가로지르는 봉황교를 만나게 된다. 다리를 건너면 바로 주상면이다. 거기리는 다리를 건너자마자 삼거리에서 우회전해야 한다. 봉황교에서 3분거리다.

대중교통편도 가능하다. 우선 부산 서부시외버스터미널(사상)에서 거창행 버스를 탄다. 버스는 오전 7시부터 오후 6시40분까지 40~50분 간격으로 운행된다. 1만1천900원. 2시간40분 소요. 거창 시외버스터미널에 닿으면 거기·남산리를 오가는 서흥여객 버스를 타야한다.

버스는 터미널 인근 대동리 김정형욋과 앞 정류소에서 탄다. 15분 소요. 900원. 택시를 이용하면 8천원쯤 한다.

거창으로 돌아오는 버스는 막차가 오후 7시20분에 있다. 부산행 버스는 거창시외버스터미널에서 오후 6시40분에 막차가 있다. 진용성기자

2005-01-06 [00:00:00] | 수정시간: 2009-02-20 [06:03:49] | 37면

총 1건 / 최대 200자

자세한 산행지도와 설명 잘 봤습니다 항산 고맙게 생각합니다 꾸벅~~

커피향기님의 댓글

커피향기

 

우리지역 명산 부산지역 명산을 소개합니다 금정산 백양산 황령/금련산 승학산 영남알프스 지리산 덕유산 가야산
주간 활동순위 08.20(화) 오전 1시 기준
  • 1 힐링부산 
  • 2 강산여행사 
  • 3 울타리 
  • 4 먹광 
  • 5 벚꽃산악 
  • 6  장원석 
  • 7  그린샘물 
  • 8  솔바람산악회 
  • 9  거북이부부 
  • 10  에어크루즈여행사 
동호회 부산지역 동호회를 소개합니다 동호회 바로가기